"삼성전자, 세계 휴대전화 시장 첫 1위"

|
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
Creative Commons License

점유율 29%…노키아, 14년만에 1위 내놔 

 

"삼성전자, 세계 휴대전화 시장 첫 1위"삼성전자,아이서플라이,노키아,휴대전화,뉴스가격비교, 상품 추천, 가격비교사이트, 다나와, 가격비교 싸이트, 가격 검색, 최저가, 추천, 인터넷쇼핑, 온라인쇼핑, 쇼핑, 쇼핑몰, 싸게 파는 곳, 지식쇼핑

삼성전자가 올해 사상 최초로 노키아를 누르고 세계 휴대전화 시장점유율 1위를 기록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. 삼성전자는 또 스마트폰 시장에서도 애플을 누르고 점유율 1위를 차지, '결정적 우위'를 확보했다는 평가를 받았다. 18일(현지시간) 시장조사업체 IHS 아이서플라이의 발표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출하량 기준으로 세계 휴대전화 시장의 29%를 차지, 작년보다 점유율을 약 5% 늘린 것으로 집계됐다.(자료사진)

 

삼성전자가 올해 사상 최초로 노키아를 누르고 세계 휴대전화 시장점유율 1위를 기록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.

 

삼성전자는 또 스마트폰 시장에서도 애플을 누르고 점유율 1위를 차지, '결정적 우위'를 확보했다는 평가를 받았다.

 

18일(현지시간) 시장조사업체 IHS 아이서플라이의 발표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올해 출하량 기준으로 세계 휴대전화 시장의 29%를 차지, 작년보다 점유율을 약 5% 늘린 것으로 집계됐다.

 

반면 노키아의 점유율은 작년 30%에서 올해 24%로 떨어져 세계 휴대전화 시장에서 14년 만에 처음으로 1위를 내준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이는 올해 세계 전체 휴대전화 출하량은 1% 증가에 그친 반면 스마트폰 출하량은 35.5% 증가하는 등 휴대전화 시장이 급속히 스마트폰 중심으로 재편되는 데 따른 것으로 IHS는 분석했다.

 

웨인 람 IHS 수석애널리스트는 "올해 휴대전화 시장에서 삼성의 성공과 노키아의 어려움은 전적으로 스마트폰 부문에서 두 회사의 엇갈린 부침 때문에 결정된 것"이라고 밝혔다.

 

스마트폰 시장에서도 삼성전자는 작년보다 약 8% 늘어난 28%의 점유율로 애플(20%)을 누르고 1위를 기록했다.

 

삼성전자는 다양한 안드로이드 제품을 생산, 애플을 앞섰다고 IHS는 설명했다.

 

<저작권자(c)연합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금지.>

저작자 표시 비영리
신고
Trackback : 0 And Comment : 0

티스토리 툴바